사회

이데일리

[포토]노숙인에게 줄 식사 준비하는 염수정 추기경

방인권 입력 2021. 01. 22. 17:47

기사 도구 모음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이데일리 방인권 기자] 염수정 천주교 추기경(서울대교구장)이 22일 오후 ‘명동밥집’에서 노숙인들에게 줄 따듯한 국을 직접 담고 있다.

명동밥집은 코로나19 상황이 개선되면 실내 급식으로 전환해 매주 수·금·일요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4시30분까지 무료 급식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 시간 안에는 누구나 자유롭게 찾아와 식사할 수 있다. 천주교 서울대교구 제공.

방인권 (bink7119@edaily.co.kr)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