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디지털타임스

"대통령 암살 위해 권총 샀다"..경찰, 인터넷 글에 "엄중 대응"

김광태 입력 2021. 01. 22. 22:04

기사 도구 모음

한 인터넷 사이트에 대통령 암살을 위해 권총을 구매했다는 글과 사진이 올라와 경찰이 진상규명에 들어갔다.

22일 경찰 등에 따르면 전날 밤 11시께 웹사이트 '디시인사이드'에는 "문재인 암살하려고 M9 권총 구입함"이라는 제목의 글이 게시됐다.

익명의 글 작성자는 권총 사진과 함께 "잘 가라. 25일까지 너의 잘못을 속죄하며 살거라"라고 적었다.

경찰은 게시글에 대해 "진상규명을 한 뒤 엄중히 대처하겠다"고 말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인터넷에 올라온 '대통령 암살하려 권총 샀다' 글[디시인사이드 캡처]

한 인터넷 사이트에 대통령 암살을 위해 권총을 구매했다는 글과 사진이 올라와 경찰이 진상규명에 들어갔다.

22일 경찰 등에 따르면 전날 밤 11시께 웹사이트 '디시인사이드'에는 "문재인 암살하려고 M9 권총 구입함"이라는 제목의 글이 게시됐다. 익명의 글 작성자는 권총 사진과 함께 "잘 가라. 25일까지 너의 잘못을 속죄하며 살거라"라고 적었다.

경찰은 게시글에 대해 "진상규명을 한 뒤 엄중히 대처하겠다"고 말했다.

김광태기자 ktkim@dt.co.kr

Copyrights ⓒ 디지털타임스 & d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