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한국일보

서울 대림동서 2명 흉기 찔려 사망..경찰, 용의자 추적

이환직 입력 2021. 01. 22. 23:54

기사 도구 모음

서울 영등포구 대림동에서 한 남성이 남녀 2명을 흉기로 찌르고 달아나 경찰이 뒤를 쫓고 있다.

22일 경찰에 따르면 이날 이날 오후 8시 10분쯤 서울 영등포구 대림동 한 식당 앞에서 한 남성이 흉기를 휘둘러 중년 남녀 2명이 다쳤다.

경찰은 피해자들이 한 남성과 다투다가 흉기에 찔린 것으로 보고 주변 폐쇄회로(CC)TV 영상 등을 토대로 달아난 용의자를 쫓고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경찰 이미지. 게티이미지뱅크

서울 영등포구 대림동에서 한 남성이 남녀 2명을 흉기로 찌르고 달아나 경찰이 뒤를 쫓고 있다.

22일 경찰에 따르면 이날 이날 오후 8시 10분쯤 서울 영등포구 대림동 한 식당 앞에서 한 남성이 흉기를 휘둘러 중년 남녀 2명이 다쳤다.

심정지 상태로 발견된 피해자들은 신고를 받고 출동한 119구급대에 의해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결국 숨진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피해자들이 한 남성과 다투다가 흉기에 찔린 것으로 보고 주변 폐쇄회로(CC)TV 영상 등을 토대로 달아난 용의자를 쫓고 있다.

이환직 기자 slamhj@hankookilbo.com

ⓒ한국일보 www.hankookilbo.com (무단복제 및 전재,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