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뉴시스

양양 공사현장서 21m 아래로 추락한 40대 노동자 중태

김동현 입력 2021. 01. 23. 15:28

기사 도구 모음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시스 DB.

[양양=뉴시스]김동현 기자 = 23일 오후 1시53분께 강원 양양군 현남면 동산리 생활형 숙박시설 공사현장에서 작업자 A(42)씨가 21m 아래로 추락했다.

이 사고로 A씨가 심정지 상태로 중태에 빠져 병원으로 옮겨졌다.

경찰은 목격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dhyeon@newsis.com

ⓒ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