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이데일리

인터넷에 "文 살해하려고 권총 구입"..경찰, 진상 파악 나서

박경훈 입력 2021. 01. 23. 16:27 수정 2021. 01. 23. 16:30

기사 도구 모음

한 인터넷 사이트에 대통령 암살을 위해 권총을 구매했다는 글과 사진이 올라와 경찰이 진상 파악에 나섰다.

경찰 등에 따르면 지난 21일 밤 11시께 인터넷 웹사이트 '디시인사이드'에 "문재인 암살하려고 M9 권총 구입함"이라는 제목의 글이 게시됐다.

글을 확인한 경찰은 내사에 착수하고 해당 글을 올린 게시자와 함께 권총 사진의 진위 등을 파악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게시글에 대해 진상규명을 한 뒤 엄중히 대처하겠다"라고 강조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이데일리 박경훈 기자] 한 인터넷 사이트에 대통령 암살을 위해 권총을 구매했다는 글과 사진이 올라와 경찰이 진상 파악에 나섰다.

(자료=디씨인사이드)
경찰 등에 따르면 지난 21일 밤 11시께 인터넷 웹사이트 ‘디시인사이드’에 “문재인 암살하려고 M9 권총 구입함”이라는 제목의 글이 게시됐다.

익명의 글 작성자는 권총 사진과 함께 “잘 가라. 25일까지 너의 잘못을 속죄하며 살거라”라고 적었다. 작성자는 ‘어떤 IP(인터넷 주소)를 이용했는지’라고 묻는 댓글에 “알제리로 우회함”이라고 답했다.

글을 확인한 경찰은 내사에 착수하고 해당 글을 올린 게시자와 함께 권총 사진의 진위 등을 파악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게시글에 대해 진상규명을 한 뒤 엄중히 대처하겠다”라고 강조했다.

박경훈 (view@edaily.co.kr)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