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SBS

전해철 행안장관 "거제 어선 침몰사고 인명구조에 총력" 지시

김상민 기자 입력 2021. 01. 23. 21:18

기사 도구 모음

전해철 행정안전부 장관이 오늘(23일) 오후 경남 거제 해상에서 발생한 127대양호 침몰사고와 관련해 총력 대응을 지시했습니다.

전 장관은 "해경·해군과 부산시, 영도구, 경남도, 거제시 등에서는 모든 행정력을 동원해 인명수색과 구조에 총력을 다하고 구조대원의 안전 확보에도 만전을 기해달라"고 강조했습니다.

오늘 오후 4시쯤 거제시 갈곶도 남동쪽 1.11㎞ 해상에서 부산 영도구 선적의 339t급 어선 127대양호가 침수됐습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전해철 행정안전부 장관이 오늘(23일) 오후 경남 거제 해상에서 발생한 127대양호 침몰사고와 관련해 총력 대응을 지시했습니다.

전 장관은 "해경·해군과 부산시, 영도구, 경남도, 거제시 등에서는 모든 행정력을 동원해 인명수색과 구조에 총력을 다하고 구조대원의 안전 확보에도 만전을 기해달라"고 강조했습니다.

이어 "선원명부를 신속히 파악해 가족들에게 알리고 현장방문 등 지원에도 최선을 다하라"고 말했습니다.

오늘 오후 4시쯤 거제시 갈곶도 남동쪽 1.11㎞ 해상에서 부산 영도구 선적의 339t급 어선 127대양호가 침수됐습니다.

현재 승선원 10명 가운데 7명은 구조됐고, 해경 등이 나머지 3명을 찾고 있습니다.

김상민 기자msk@sbs.co.kr

저작권자 SBS & SBS Digital News Lab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