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YTN

천안·무안 산란계 농장서 고병원성 AI 확진

계훈희 입력 2021. 01. 23. 21:21

기사 도구 모음

충남 천안과 전남 무안의 산란계 농장에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 AI 확진 판정이 나왔습니다.

조류인플루엔자 중앙사고수습본부는 두 농장에 정밀검사를 시행한 결과 고병원성인 H5N8형임을 확인했습니다.

이로써 국내 가금농장과 체험농장에서 발생한 고병원성 AI는 모두 71건으로 집계됐습니다.

중수본은 발생지 반경 3㎞ 내 사육 가금을 매몰 처분하고, 반경 10㎞ 내 가금농장은 30일간 이동 제한과 일제 검사를 시행할 계획입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충남 천안과 전남 무안의 산란계 농장에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 AI 확진 판정이 나왔습니다.

조류인플루엔자 중앙사고수습본부는 두 농장에 정밀검사를 시행한 결과 고병원성인 H5N8형임을 확인했습니다.

이로써 국내 가금농장과 체험농장에서 발생한 고병원성 AI는 모두 71건으로 집계됐습니다.

중수본은 발생지 반경 3㎞ 내 사육 가금을 매몰 처분하고, 반경 10㎞ 내 가금농장은 30일간 이동 제한과 일제 검사를 시행할 계획입니다.

천안과 무안의 모든 가금농장은 7일간 이동이 제한됩니다.

계훈희 [khh0215@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