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헤럴드경제

나경원 "박영선 서울시장 출마 반가워..새로운 도전"

입력 2021. 01. 23. 22:56 수정 2021. 06. 21. 14:52

기사 도구 모음

서울시장 보궐선거에 출마한 국민의힘 나경원 전 의원은 23일 박영선 전 중소벤처기업부장관의 출마에 "반가운 일"이라고 밝혔다.

나 전 의원은 이날 오후 서울 영등포구 대림동 재래시장 방문을 마치고 기자들과 만나 "제가 하고 싶은 말을 좀 하겠다"고 운을 뗀 뒤 이같이 말했다.

나 전 의원은 "(박 전 장관이) 고생 많이 했는데 또 다른 도전을 한다고 하고, 서울시장 후보를 같이 하겠다고 하니 반가운 일"이라고 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서울시장에 출마한 국민의힘 나경원 전 의원 [연합]

서울시장 보궐선거에 출마한 국민의힘 나경원 전 의원은 23일 박영선 전 중소벤처기업부장관의 출마에 "반가운 일"이라고 밝혔다. 나 전 의원은 이날 오후 서울 영등포구 대림동 재래시장 방문을 마치고 기자들과 만나 "제가 하고 싶은 말을 좀 하겠다"고 운을 뗀 뒤 이같이 말했다.

나 전 의원은 "(박 전 장관이) 고생 많이 했는데 또 다른 도전을 한다고 하고, 서울시장 후보를 같이 하겠다고 하니 반가운 일"이라고 했다. 이어 "서울시를 위한, 서로 치열한 고민을 같이 이야기할 기회가 있었으면 하고, 모두들 선전했으면 하는 생각"이라고 덧붙였다.

나 전 의원의 발언은 서울시장 주자 지지도 선두 자리를 다투고 있는 '여권 1위' 주자 출격에 대한 나름의 '견제구'로도 풀이된다. 두 사람은 출마선언 전 종편 예능 프로그램 '아내의 맛'에 나란히 출연해 화제를 모았다.

onlinenews@heraldcorp.com

ⓒ 헤럴드경제 & herald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