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가화제

스포츠서울

美CNN 간판 토크쇼 MC 래리 킹, 코로나19로 사망. 향년 87세

박효실 입력 2021. 01. 23. 22:59 수정 2021. 01. 23. 23:02

기사 도구 모음

미국 CNN 방송의 간판 토크쇼 진행자였던 래리 킹이 23일(현지시간) 사망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에 따르면 래리 킹은 이날 오전 미국 로스앤젤레스 시더스시나이 메디컬 센터에서 사망했다.

성명서에는 사망 원인이 밝혀지지 않았지만 킹은 앞서 이달 초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입원한 바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미국의 유명 MC 래리킹의 생전 인터뷰 모습. 출처|BBC
[스포츠서울 박효실기자] 미국 CNN 방송의 간판 토크쇼 진행자였던 래리 킹이 23일(현지시간) 사망한 것으로 알려졌다. 향년 87세.

CNN은 23일 속보로 관련 소식을 전하며 “킹의 아들 챈스는 23일 오전 킹의 죽음을 확인했다”라고 보도했다. 유족은 그의 사망을 알리는 SNS를 게시했다.

그에 따르면 래리 킹은 이날 오전 미국 로스앤젤레스 시더스시나이 메디컬 센터에서 사망했다. 성명서에는 사망 원인이 밝혀지지 않았지만 킹은 앞서 이달 초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입원한 바 있다.

유족 측은 “63년 동안 라디오, 텔레비전 및 디지털 미디어 플랫폼 전반에 걸쳐 래리 킹은 수천 건의 인터뷰를 진행했고, 그가 지금껏 수상한 많은 상과 세계적인 찬사는 그의 독특하고 지속적인 재능에 대한 증거다”라고 추모했다.

래리 킹은 과거 심장마비를 겪는 등 여러 건강문제와 싸워왔다. 1987년에는 심장 수술을 받았고, 지난 2017년에는 폐암 수술을 받았다. 2019년에는 협심증으로 재차 시술을 받은 바 있다.
gag11@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 & sportsseoul.com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