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YTN

경남, 어제 5시 이후 11명 발생..누적 1,863명

박종혁 입력 2021. 01. 24. 13:54

기사 도구 모음

경남의 코로나19 확진 환자가 어제 오후 5시 이후 11명이 늘었습니다.

경남 거제와 창원에서 각 4명, 하동과 고성, 진주에서 각 1명씩입니다.

이 가운데 도내 확진 환자와의 접촉이 7명, 진주 국제기도원 관련 1명, 거제 요양서비스 관련 2명 등입니다.

경남의 누적 확진 환자는 1,863명이고 229명이 입원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경남의 코로나19 확진 환자가 어제 오후 5시 이후 11명이 늘었습니다.

경남 거제와 창원에서 각 4명, 하동과 고성, 진주에서 각 1명씩입니다.

이 가운데 도내 확진 환자와의 접촉이 7명, 진주 국제기도원 관련 1명, 거제 요양서비스 관련 2명 등입니다.

경남의 누적 확진 환자는 1,863명이고 229명이 입원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박종혁 [johnpark@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