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구

에스티엔

[S트리밍] '연패 탈출' 문경은 감독, "KCC전 승리로 자신감 얻었으면"

반진혁 기자 입력 2021. 01. 24. 17:18

기사 도구 모음

문경은 감독이 연패 탈출을 계기로 분위기를 끌어올리겠다고 다짐했다.

서울 SK는 24일 오후 3시 전주실내체육관에서 치러진 전주 KCC와의 2020-2021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정규리그 4라운드 경기에서 82-80의 스코어로 승리했다.

문경은 감독은 "1쿼터에 대등한 경기를 하면 기회가 올 거라고 생각했다. 타일러 데이비스를 외곽으로 몰아내는 등 선수들이 잘 해줬다. 내용 부분에서는 괜찮았다. 후반전도 선수들이 잘해줘서 승리했다"고 소감을 밝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STN스포츠(전주)=반진혁 기자]

문경은 감독이 연패 탈출을 계기로 분위기를 끌어올리겠다고 다짐했다.

서울 SK는 24일 오후 3시 전주실내체육관에서 치러진 전주 KCC와의 2020-2021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정규리그 4라운드 경기에서 82-80의 스코어로 승리했다. 이날 결과로 연패 탈출에 성공했다.

문경은 감독은 "1쿼터에 대등한 경기를 하면 기회가 올 거라고 생각했다. 타일러 데이비스를 외곽으로 몰아내는 등 선수들이 잘 해줬다. 내용 부분에서는 괜찮았다. 후반전도 선수들이 잘해줘서 승리했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분위기가 좋지 않은 상황에서 연승 KCC를 잡았다. 오늘을 계기로 자신감을 얻었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이와 함께 "최근 우리 팀의 패배의 요인은 부정확한 2점 슛 정확도, 15개 이상의 턴 오버 등이 있었지만, 선수들이 잘해줬다"며 공을 돌렸다.

사진=KBL

prime101@stnsports.co.kr

- 스포츠의 모든 것 (Copyright ⓒ STN SPORT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