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쿠키뉴스

대전 대덕구-한국에너지재단, 저소득층 에너지효율 개선사업 추진

한상욱 입력 2021. 01. 24. 19:44

기사 도구 모음

대전 대덕구(구청장 박정현)는 저소득층 에너지복지 확대와 온실가스 감축을 위해 100가구를 대상으로 '저소득층 에너지효율개선사업'을 추진한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난방효율을 높이기 위한 단열, 창호, 바닥공사 등 주택의 개보수와 에너지비용 부담을 덜기 위한 고효율 보일러 교체, 주거생활 개선을 위한 싱크대, 도배 및 장판교체 등을 실시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저소득층의 전기·가스료 부담을 덜어드립니다"
저소득층 에너지효율개선사업 모습.

[대전=쿠키뉴스] 한상욱 기자 = 대전 대덕구(구청장 박정현)는 저소득층 에너지복지 확대와 온실가스 감축을 위해 100가구를 대상으로 ‘저소득층 에너지효율개선사업’을 추진한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난방효율을 높이기 위한 단열, 창호, 바닥공사 등 주택의 개보수와 에너지비용 부담을 덜기 위한 고효율 보일러 교체, 주거생활 개선을 위한 싱크대, 도배 및 장판교체 등을 실시한다. 1가구당 평균 200만 원에서 최대 300만 원까지 지원한다.

대덕구에서는 2019년 2월부터 2020년 말까지 한국에너지재단(이사장 김광식)과 공동으로 8억 원의 사업비를 편성해 저소득층 363가구(2019년 238가구, 2020년 125가구)에 단열 및 창호, 보일러 시공(287가구), 냉방기기 및 에어컨(76가구) 등을 지원했다.

박정현 청장은 “우리 주변에는 전기료를 내지 못해 단전으로 위기를 겪고 있는 가구가 아직도 많은데, 이번 사업으로 어려움을 덜 수 있길 바란다”며 “기후위기에 대응하기 위한 온실가스 감축에도 도움이 되는 사업에 주민들의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swh1@kukinews.com

갓 구워낸 바삭바삭한 뉴스 ⓒ 쿠키뉴스(www.kuki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