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구

YTN

박혜진, 종료 4초 전 역점 3점포..개인 한 경기 최다 33득점

허재원 입력 2021. 01. 24. 20:30

기사 도구 모음

여자 프로농구 간판스타 우리은행의 박혜진 선수가 경기 종료 4초 전 승부를 뒤집는 3점포를 터뜨리며 극적인 역전승을 이끌었습니다.

우리은행은 박혜진의 '위닝샷'을 앞세워 신한은행에 74 대 73, 극적인 1점 차 역전승을 거두고 2연승을 달렸습니다.

김소니아도 28점에 13개의 리바운드를 잡아낸 우리은행은 선두 KB스타즈를 반 경기 차로 바짝 추격했습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여자 프로농구 간판스타 우리은행의 박혜진 선수가 경기 종료 4초 전 승부를 뒤집는 3점포를 터뜨리며 극적인 역전승을 이끌었습니다.

우리은행은 박혜진의 '위닝샷'을 앞세워 신한은행에 74 대 73, 극적인 1점 차 역전승을 거두고 2연승을 달렸습니다.

박혜진은 3점슛 8개를 포함해 33점을 올리며 개인 한 경기 최다 3점슛과 최다 득점 기록을 모두 다시 썼습니다.

김소니아도 28점에 13개의 리바운드를 잡아낸 우리은행은 선두 KB스타즈를 반 경기 차로 바짝 추격했습니다.

허재원 [hooah@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