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YTN

배드민턴 김소영-공희용, 이소희-신승찬 꺾고 태국오픈 우승

허재원 입력 2021. 01. 24. 20:51

기사 도구 모음

배드민턴 국가대표 김소영-공희용 조가 우리 선수끼리 펼친 결승전에서 이소희-신승찬 조를 2 대 0으로 꺾고 태국오픈 여자복식 우승을 차지했습니다.

세계랭킹 6위인 김소영-공희영 조는 2019년 10월 코리아오픈 이후 1년 3개월 만에 국제대회 정상에 올랐습니다.

배드민턴 대표팀은 지난해 3월 이후 코로나19로 국제대회가 모두 취소되면서 국내에서만 훈련하다 태국오픈부터 국제대회 출전을 재개했습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배드민턴 국가대표 김소영-공희용 조가 우리 선수끼리 펼친 결승전에서 이소희-신승찬 조를 2 대 0으로 꺾고 태국오픈 여자복식 우승을 차지했습니다.

세계랭킹 6위인 김소영-공희영 조는 2019년 10월 코리아오픈 이후 1년 3개월 만에 국제대회 정상에 올랐습니다.

배드민턴 대표팀은 지난해 3월 이후 코로나19로 국제대회가 모두 취소되면서 국내에서만 훈련하다 태국오픈부터 국제대회 출전을 재개했습니다.

허재원 [hooah@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