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한국일보

'집사부일체' 이승기 "차은우와의 씨름 대결 무서워"

정한별 입력 2021. 01. 24. 20:59

기사 도구 모음

이승기가 차은우와의 씨름 대결이 쉽지 않을 듯하다고 말했다.

1등은 김동현, 2등은 이승기, 3등은 차은우, 4등은 신성록, 5등은 양세형이었다.

차은우는 김동현에게 "형이 씨름선수와 대결을 펼치면 이길 수 있을 듯하냐"고 물었다.

이승기는 "개인적으로 가장 무서운 상대는 차은우"라고 이야기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이승기(왼쪽)가 SBS '집사부일체'에서 차은우(오른쪽)에 대해 이야기했다. 방송 캡처

이승기가 차은우와의 씨름 대결이 쉽지 않을 듯하다고 말했다.

24일 방송된 SBS '집사부일체'에서는 허선행 노범수 박정우 임태혁이 사부로 활약했다.

사부들이 등장하기 전, 제작진은 출연진에게 숫자 스티커를 붙여줬다. 숫자는 사부들이 선정한 씨름 예상 순위를 의미했다. 1등은 김동현, 2등은 이승기, 3등은 차은우, 4등은 신성록, 5등은 양세형이었다.

차은우는 김동현에게 "형이 씨름선수와 대결을 펼치면 이길 수 있을 듯하냐"고 물었다. 김동현은 "그냥 진다"고 단호한 목소리로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동현은 이어 "씨름선수들에게는 기술이 있기 때문에…"라고 그 이유를 설명했다.

이승기는 "개인적으로 가장 무서운 상대는 차은우"라고 이야기했다. 이승기는 "차은우의 신체 능력이 좋다"고 했고, 양세형은 "은우는 만능이야"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김동현은 "그 안에 어리바리함도 있다"고 장난스레 말했다.

정한별 기자 onestar@hankookilbo.com

ⓒ한국일보 www.hankookilbo.com (무단복제 및 전재,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