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스포츠서울

'오! 삼광빌라!' 이장우, 진기주에 잠시 이별 선언 "당장 결혼은 힘들어"(종합)

이게은 입력 2021. 01. 24. 21:18

기사 도구 모음

'오! 삼광빌라!' 이장우가 진기주에게 이별을 고했다.

24일 방송된 KBS2 주말드라마 '오! 삼광빌라!'에서는 우재희(이장우 분)와 이빛채운(진기주 분)이 잠시 떨어져 지내기로 결정한 모습이 그려졌다.

김정원(황신혜 분)은 이빛채운에게 자신이 박필홍을 신고했다고 전하며 "나뿐만이 아니고 우재희 하청업자 관계자들도 박필홍을 고발한 것 같다. 이번엔 정말 새 출발 하길 바랐는데"라며 고개를 저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포츠서울 이게은기자] '오! 삼광빌라!' 이장우가 진기주에게 이별을 고했다.

24일 방송된 KBS2 주말드라마 '오! 삼광빌라!'에서는 우재희(이장우 분)와 이빛채운(진기주 분)이 잠시 떨어져 지내기로 결정한 모습이 그려졌다.

이빛채운은 박필홍(엄효섭 분)이 경찰에 잡혀가는 걸 보고 경찰에게 "무슨 일인지"라고 물었다. 경찰은 박필홍과 어떤 관계냐고 물었지만 이빛채운은 "아무 관계 아니다"라고 선을 그어 정보를 얻지 못했다.

김정원(황신혜 분)은 이빛채운에게 자신이 박필홍을 신고했다고 전하며 "나뿐만이 아니고 우재희 하청업자 관계자들도 박필홍을 고발한 것 같다. 이번엔 정말 새 출발 하길 바랐는데"라며 고개를 저었다.

황나로(전성우 분)는 장서아(한보름 분)에게 박필홍이 잡혀간 것이 자신에게 위기가 될 수 있다고 전하며 초조해했다. 그러면서 "내가 다 끌어안고 갈 거다. 내게 무슨 일이 있다고 해도 서아 씨에게 아무 일 없을 것"이라며 안심시켰다.

박필홍이 건설사 계약을 가로채 예민해진 우재희. 그는 이빛채운에게 고성을 지르며 화를 냈다. 이빛채운은 "아버지와 어떤 일이 있었는지 난 거기까진 모르지만 일단 도움을 받자"며 우정후(정보석 분)를 언급했다. 하지만 우재희는 "아는 사람에게 돈 꾸러 가면 다 그 소리한다. 아버지한테 얘기하고 편하게 살라고. 근데 같은 생각인 거야?"라며 소리쳤다. 이빛채운은 "마음속에 담지 말고 더 퍼부어. 난 괜찮다"라고 어루어만졌다. 그때 우재희 사업으로 피해를 본 지인이 찾아와 우재희에게 책임을 물으며 눈물을 흘려 모두를 안타깝게 했다.

설상가상으로 우재희 어머니 정민재(진경 분)와 우정후가 등장했고, 정민재는 "이게 다 무슨 일이야?"라며 충격을 받았다. 우정후는 우재희의 사업이 일그러졌다는 걸 알고 자신이 도움을 주겠다고 했지만 우재희는 "저는 아버지와 절연하면서 도움 없이 살아왔다. 힘들었던 적 이번뿐이 아니다. 노숙한 적도 있고 굶은 적도 있다"며 도움을 거절했다. 하지만 추후 우정후는 정민재의 부탁과 호소가 더해지자 우재희의 빛을 갚아줬다.

이순정(전인화 분)은 김정원으로부터 그동안 박필홍이 이빛채운 주변을 맴돌았다는 사실과 경찰에 잡혀갔다는 이야기를 듣고 깜짝 놀랐다. 이순정은 "대표님이 얼마나 힘들었을지 짐작이 간다"라고 말했다.

우재희는 박필홍의 경찰 조사에 응했다. 우재희는 박필홍이 혐의에 대해 물밑작업을 해왔냐는 경찰의 질문에 "잘 모르겠다"고 진술했다. 우재희가 결정적인 피해자인 만큼 그가 어떻게 진술하냐에 따라 박필홍은 사기죄까지 적용될 수 있었다. 박필홍은 진술을 미루고 뒤돌아서 가는 우재희에게 "내가 채운이 아버지라는 것 잊지 마"라며 뻔뻔하게 압박했다. 우재희는 "채운 씨가 얼마나 고통 속에 살고 있는지 아세요? 이것만 생각하면 당장이라도 쳐 넣어버리고 싶다"며 화를 참지 못했다.

이빛채운은 우재희가 오히려 박필홍의 누명은 벗겨주기 위해 노력하는 걸 보고 "재희 씨 이 지경으로 만들었는데 왜 용서를 해줘요"라고 말했다. 우재희는 "가중처벌까지 받을 수 있다. 채운 씨 아버지인데 어떻게 그냥 둬. 아떻게 보면 그 분도 가엾다"라고 말했다. 이빛채운은 "그럼 내가 재희 씨를 어떻게 사랑해"라며 발버둥 쳤고 우재희는 잠시 떨어져 있어 보자고 제안했다. 이빛채운은 거절하고 싶었지만 자신의 아버지 박필홍으로부터 벌어진 일이라 면목이 없다고 판단, 이별을 받아들이기로 했다.

한편 '오! 삼광빌라!'는 매주 토, 일요일 오후 7시 55분 방송된다.

eun5468@sportsseoul.com

사진ㅣKBS2 방송화면

Copyright ⓒ 스포츠서울 & sportsseoul.com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