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KBS

'코로나19' 지역감염에 지방의회 연기 잇따라

김광상 입력 2021. 01. 24. 22:10

기사 도구 모음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KBS 광주]
코로나19 지역감염이 잇따르자 다음주로 예정됐던 새해 첫 임시회를 연기하는 지방의회가 늘어나고 있습니다.

영암군의회는 오는 28일 열려던 제280회 임시회를 다음달 18일로 연기한다며 군민들이 가짜뉴스에 혼란스러워하지 않도록 관련 정보를 신속하게 제공할 것을 영암군에 요구했습니다.

완도군의회도 같은 날 개회 예정이던 임시회를 설 명절 이후로 연기하기로 했습니다.

김광상 기자 (kalight@kbs.co.kr)

저작권자ⓒ KBS(news.kbs.co.kr)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