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마이데일리

유재석 "석진이 형 주식만 안 올라..다 오르는데" ('런닝맨')

입력 2021. 01. 25. 00:00

기사 도구 모음

방송인 유재석이 지석진의 주식에 대해 언급했다.

이날 방송에서 유재석은 "주식 다 오르는데 석진이 형 것만 안 오른다"고 언급했고, 이에 개그맨 양세찬도 "이렇게 상황이 좋은데 왜 안 오르냐. 형 표지판도 파란색 말고 빨간색으로 해야 한다"고 짓궂은 농담을 던졌다.

이어 유재석은 "진짜 농담이 아니라 형 것만 안 오른다"고 덧붙였고, 지석진도 시무룩한 얼굴로 "나도 이해를 못 하겠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24일 방송된 SBS '런닝맨'에선 배우 김보성, 가수 데프콘이 참여해 런닝 고등학교의 최고 서클을 뽑는 레이스로 진행됐다.

이날 방송에서 유재석은 "주식 다 오르는데 석진이 형 것만 안 오른다"고 언급했고, 이에 개그맨 양세찬도 "이렇게 상황이 좋은데 왜 안 오르냐. 형 표지판도 파란색 말고 빨간색으로 해야 한다"고 짓궂은 농담을 던졌다.

이어 유재석은 "진짜 농담이 아니라 형 것만 안 오른다"고 덧붙였고, 지석진도 시무룩한 얼굴로 "나도 이해를 못 하겠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