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노컷뉴스

뉴질랜드 두 달 만에 다시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CBS노컷뉴스 고영호 기자 입력 2021. 01. 25. 16:39

기사 도구 모음

뉴질랜드에서 두 달 만에 다시 확진자가 발생했다.

로이터통신은 25일 뉴질랜드의 56세 여성이 지역사회에서 확진됐다고 보도했다.

그동안 뉴질랜드는 대유행 확산을 통제하는데 가장 성공한 선진국 중 하나로 평가 받았으며 지난해 11월 이후 확진자가 발생하지 않았다.

인구 486만 명의 뉴질랜드는 현재 확진자가 1927명, 사망자는 25명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지난해 4월 뉴질랜드 한 병원 정문에 코로나19 방역지침을 위한 팻말이 세워져 있다. 연합뉴스
뉴질랜드에서 두 달 만에 다시 확진자가 발생했다.

로이터통신은 25일 뉴질랜드의 56세 여성이 지역사회에서 확진됐다고 보도했다.

이 여성과 밀접 접촉자 15명 가운데 부군과 미용사 등은 현재까지 음성으로 나왔다.

이번 확진자는 해외에 나갔다가 지난해 12월 30일 귀국한 뒤 2주 간 강제 격리조치 후 남아공 변이 바이러스 감염이 나타났다.

뉴질랜드 보건당국은 감염 원인이 격리시설의 동료 귀국자일 것으로 추정했다.

격리시설의 환기 및 에어컨시스템을 통해 바이러스가 확산되는지 여부도 살펴보고 있다.

호주는 이웃 뉴질랜드의 재확진을 계기로 방역 강화에 나섰다.

뉴질랜드와 여행을 72시간 동안 즉시 중단했다.

이달 14일 이후 뉴질랜드에서 도착한 사람은 음성판정이 날 때까지 격리하고 집에 있어야 한다.

그동안 뉴질랜드는 대유행 확산을 통제하는데 가장 성공한 선진국 중 하나로 평가 받았으며 지난해 11월 이후 확진자가 발생하지 않았다.

로이터는 뉴질랜드가 엄격한 봉쇄조치와 지리적인 고립 등 이동제한 정책으로 국경 안의 발생을 사실상 없앴다고 평가했다.

인구 486만 명의 뉴질랜드는 현재 확진자가 1927명, 사망자는 25명이다.

[CBS노컷뉴스 고영호 기자] newsman@cbs.co.kr

저작권자ⓒ CBS 노컷뉴스(www.nocut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