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이데일리

SK-中지리차, 공동 펀드 조성 추진.."투자처·규모는 아직"

송승현 입력 2021. 01. 25. 19:15

기사 도구 모음

SK그룹의 투자전문 지주회사인 SK(034730)가 중국 내수 1위 완성차업체인 지리(Geely) 자동차와 손잡고 펀드 조성을 준비 중이다.

25일 업계에 따르면 SK㈜는 지리자동차와 공동 펀드 조성을 추진 중이다.

SK가 올해를 첨단소재와 그린, 바이오, 디지털 등 4대 핵심 사업의 실행을 본격화하는 원년으로 삼은 만큼 지리차와의 펀드 조성도 이 분야에 집중될 것으로 보인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첨단소재·그린·바이오·디지털 등 투자 이뤄지나
반도체·배터리 소재 사업 등 유력 후보군

[이데일리 송승현 기자] SK그룹의 투자전문 지주회사인 SK(034730)가 중국 내수 1위 완성차업체인 지리(Geely) 자동차와 손잡고 펀드 조성을 준비 중이다.

25일 업계에 따르면 SK㈜는 지리자동차와 공동 펀드 조성을 추진 중이다. 다만 투자처와 투자 규모는 아직 정해지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SK가 올해를 첨단소재와 그린, 바이오, 디지털 등 4대 핵심 사업의 실행을 본격화하는 원년으로 삼은 만큼 지리차와의 펀드 조성도 이 분야에 집중될 것으로 보인다. 후보군으로는 △반도체 △배터리 소재 사업 △신재생에너지 등 친환경 에너지 솔루션 사업 △수소 생태계 구축 등이 꼽힌다.

SK는 다양한 외부 파트너들의 자본과 기술 등을 적극적으로 유치해 투자 전문 플랫폼의 역량을 적극 발휘하겠다는 계획이다.

송승현 (dindibug@edaily.co.kr)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