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가화제

스포츠서울

'32kg 감량' 홍지민, 더 핼쑥해졌나..앞머리 자르고 물오른 미모[★SNS]

이게은 입력 2021. 01. 25. 20:51

기사 도구 모음

뮤지컬 배우 홍지민이 물오른 미모를 자랑했다.

25일 홍지민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흰머리 염색하러 갔다가 앞머리 커트. 몸은 49세 마음은 29세. 격하게 놀러 가고 싶지만 전 운동하러 갑니다"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올렸다.

공개된 사진 속 홍지민은 이전보다 더욱 핼쑥해진 모습으로 시원한 이목구비를 자랑하고 있다.

한편 홍지민은 두 딸을 출산한 이후 32kg를 감량한 사실을 털어놔 화제를 모았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포츠서울 이게은기자] 뮤지컬 배우 홍지민이 물오른 미모를 자랑했다.

25일 홍지민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흰머리 염색하러 갔다가 앞머리 커트. 몸은 49세 마음은 29세. 격하게 놀러 가고 싶지만 전 운동하러 갑니다"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올렸다.

공개된 사진 속 홍지민은 이전보다 더욱 핼쑥해진 모습으로 시원한 이목구비를 자랑하고 있다. 앞머리를 내는 변화를 주며 화려한 미모를 뽐내기도 했다. 특히 큰 눈망울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한편 홍지민은 두 딸을 출산한 이후 32kg를 감량한 사실을 털어놔 화제를 모았다. 감량 이후에도 유지를 위해 운동에 집중하는 일상을 공유하고 있다.

eun5468@sportsseoul.com

사진ㅣ홍지민 SNS

Copyright ⓒ 스포츠서울 & sportsseoul.com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