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국민일보

주님 이런 교회 되게 하소서

입력 2021. 01. 25. 22:30 수정 2021. 01. 26. 20:10

기사 도구 모음

주님 이런 교회 되게 하소서.

사랑과 행복이 넘쳐 나는 교회.

성도들을 언제나 사랑으로 섬기며 봉사하는 아버지 장로들이 있는 교회.

그 교회가 바로 우리 전주샘물교회가 되게 하소서.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전주샘물교회 서화평 목사
전주샘물교회 전경.


주님 이런 교회 되게 하소서.

사랑과 행복이 넘쳐 나는 교회.

누구나 한 번쯤 다니고 싶어하는 교회.

어려운 이웃을 돌보며 항상 관심을 갖는 교회.

해외 선교사와 어려운 나라를 돌보는 교회.

말씀과 찬양이 은혜로운 교회 .

위로와 평안을 얻을 수 있는 교회

담임목사의 은혜로운 말씀의 단비가 내리는 교회.

매주 전도지를 나눠주며 하늘 만나를 먹이는 교회.

터치 전도를 통해 부흥하는 교회.

국내외 선교를 100여 곳 이상 하는 교회.

중보기도로 문제가 해결되는 교회.

소망과 기쁨이 넘치는 교회.

서화평 담임목사.


성도들을 언제나 사랑으로 섬기며 봉사하는 아버지 장로들이 있는 교회.

성도들을 위해 언제나 묵묵히 헌신하시는 어머니 권사들이 있는 교회.

성도를 최선을 다해 섬기는 집사들이 있는 교회.

머무르고 싶은 교회.

성도를 자랑하는 교회.

매주 새 신자가 등록하는 교회.

지역사회에 평판이 좋은 교회.

누구나 올 수 있는 교회.

삽화=국민일보 그림창고.


주일이 기다려지는 교회.

희망과 확신을 주신 교회.

그 교회가 바로 우리 전주샘물교회가 되게 하소서.

예수님 이름으로 기도 드립니다. 아멘.

GoodNews paper ⓒ 국민일보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