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연합뉴스

14년간 매주 노숙자에 샌드위치 제공한 캐나다 한인 부부

왕길환 입력 2021. 01. 26. 10:59

기사 도구 모음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서울=연합뉴스) 노숙자와 마약 중독자들에게 매주 일요일 샌드위치를 무료 제공하는 캐나다 동포 김경태·배주연 씨 부부가 자신들이 운영하는 편의점에 있는 모습.

26일 인터뷰에 따르면 서울에서 살다가 이민한 경남 통영 출신의 부부는 현지에서 '포니 미니 마트'라는 이름의 편의점을 운영 중이다. 2021.1.26 [본인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