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이데일리

'김태한 코디네이터 영입' kt, 2021 코칭스태프 구성 완료

이석무 입력 2021. 01. 26. 16:04

기사 도구 모음

삼성라이온즈에서 수석코치를 맡았던 김태한 코치가 kt wiz에 새로 신설된 1군 코디네이터를 맡는다.

1군 코치진에는 이강철 감독과 창단 첫 포스트시즌 진출을 이끈 김태균 수석 코치를 포함해 박철영 배터리 코치, 박승민 투수 코치 등 8명의 코치가 유임됐다.

지난 시즌 퓨처스 투수 코치를 맡았던 최영필 코치와 재활군 배터리 코치였던 윤요섭 코치는 올 시즌 각각 재활군 투수 코치와 육성군 배터리 코치로 자리를 옮겼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이데일리 스타in 이석무 기자] 삼성라이온즈에서 수석코치를 맡았던 김태한 코치가 kt wiz에 새로 신설된 1군 코디네이터를 맡는다.

kt wiz 프로야구단은 “2021 시즌 코칭스태프 구성을 완료했다”고 26일 발표했다..

1군 코치진에는 이강철 감독과 창단 첫 포스트시즌 진출을 이끈 김태균 수석 코치를 포함해 박철영 배터리 코치, 박승민 투수 코치 등 8명의 코치가 유임됐다.

가장 큰 변화는 1군 코디네이터 신설이다. 감독과 코칭스태프, 선수단의 유기적인 소통을 이끄는 역할로 삼성에서 수석 코치를 역임한 김태한 코치가 이 역할을 맡는다.

퓨처스팀은 서용빈 감독의 지휘 아래 일본 오릭스 배터리 코치 출신의 스즈키 후미히로 코치와 전 SK 주루코치였던 정수성 코치가 새롭게 합류했다. 지난 시즌 재활군을 담당했던 홍성용, 한윤섭 코치는 각각 투수, 수비 코치를 맡는다.

육성군은 백진우, 채종국 코치가 각각 타격과 수비 코치를 맡는다. 전력분석원으로 활동했던 배우열 코치가 육성군 투수 코치로 보직 이동했다.

지난 시즌 퓨처스 투수 코치를 맡았던 최영필 코치와 재활군 배터리 코치였던 윤요섭 코치는 올 시즌 각각 재활군 투수 코치와 육성군 배터리 코치로 자리를 옮겼다.

이석무 (sports@edaily.co.kr)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