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이데일리

대우조선해양, PAENA과 ICC 국제중재사건 소송 종결

박민 입력 2021. 01. 26. 17:20 수정 2021. 01. 26. 17:23

기사 도구 모음

대우조선해양(042660)은 지난해 국제상업회의소(ICC)에 신청한 국제중재사건에 대해 분쟁 당사자들간 합의로 종결됐다고 26일 공시했다.

대우조선해양 관계자는 "분쟁 당사자들이 중재를 종결하기로 합의서를 체결했고, 이에 따라 양 당사자가 ICC에 중재 종결을 신청했다"며 "이러한 중재 종결 신청에 대해 ICC의 승인을 받음으로 해당 중재 절차가 종결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당사자간 중재를 종결키로 합의해 판결·결정금액은 별도로 기재하지 않는다"고 덧붙였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이데일리 박민 기자] 대우조선해양(042660)은 지난해 국제상업회의소(ICC)에 신청한 국제중재사건에 대해 분쟁 당사자들간 합의로 종결됐다고 26일 공시했다. 앞서 대우조선해양과 PAENAL(Porto Amboim Estaleiros Navais, LDA)은 컨소시엄 계약상 추가 발생한 역무 관련 소송이 빚어져 ICC에 중재를 신청한 바 있다.

대우조선해양 관계자는 “분쟁 당사자들이 중재를 종결하기로 합의서를 체결했고, 이에 따라 양 당사자가 ICC에 중재 종결을 신청했다”며 “이러한 중재 종결 신청에 대해 ICC의 승인을 받음으로 해당 중재 절차가 종결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당사자간 중재를 종결키로 합의해 판결·결정금액은 별도로 기재하지 않는다”고 덧붙였다.

박민 (parkmin@edaily.co.kr)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