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뉴스1

KT&G, 사장 선임 절차 돌입..백복인 2번째 연임 도전

김종윤 기자 입력 2021. 01. 26. 18:33 수정 2021. 01. 26. 18:46

기사 도구 모음

KT&G가 새로운 사장을 선출하기 위한 준비 작업에 착수했다.

26일 업계에 따르면 이날 KT&G 이사회는 사장후보추천위원회(사추위)를 구성하기로 결정했다.

현 백복인 사장은 연임에 도전하기로 했다.

KT&G 사장은 오는 3월 주주총회에서 사추위가 선정한 후보자 중 최종 결정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26일 이사회서 '사장후보추천위원회' 구성 결정
© 뉴스1

(서울=뉴스1) 김종윤 기자 = KT&G가 새로운 사장을 선출하기 위한 준비 작업에 착수했다.

26일 업계에 따르면 이날 KT&G 이사회는 사장후보추천위원회(사추위)를 구성하기로 결정했다.

현 백복인 사장은 연임에 도전하기로 했다. 백 사장은 2015년 7월 민영진 전 사장의 자진사퇴로 그해 10월 자리에 올랐다. 이후 2018년 연임에 성공해 오는 3월 3년 임기 마무리를 앞두고 있다.

KT&G 사장은 오는 3월 주주총회에서 사추위가 선정한 후보자 중 최종 결정된다.

passionkjy@news1.kr

Copyright ⓒ 뉴스1코리아 www.news1.kr 무단복제 및 전재 – 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