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이데일리

권덕철 복지부 장관, 코로나19 음성 판정

박경훈 입력 2021. 01. 26. 20:23 수정 2021. 01. 26. 20:27

기사 도구 모음

권덕철 보건복지부 장관이 코로나19 검사 결과 음성 판정을 받았다.

복지부는 26일 저녁 "오늘 오후 보건복지부 직원의 확진으로 인해 권 장관이 밀접접촉자로 분류될 가능성이 있어 코로나19 검사를 받았다"며 "검사 결과 '음성'으로 판정받았다"고 전했다.

복지부는 "권 장관은 현재 자체적으로 격리 중이며, 추후 역학조사 결과에 따라 밀접접촉자로 분류되면 관련 지침에 따라 2주간 자가격리, 증상 발현 시 추가 검사 등 조치가 진행될 것"이라고 말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이데일리 박경훈 기자] 권덕철 보건복지부 장관이 코로나19 검사 결과 음성 판정을 받았다.

복지부는 26일 저녁 “오늘 오후 보건복지부 직원의 확진으로 인해 권 장관이 밀접접촉자로 분류될 가능성이 있어 코로나19 검사를 받았다”며 “검사 결과 ‘음성‘으로 판정받았다”고 전했다.

복지부는 “권 장관은 현재 자체적으로 격리 중이며, 추후 역학조사 결과에 따라 밀접접촉자로 분류되면 관련 지침에 따라 2주간 자가격리, 증상 발현 시 추가 검사 등 조치가 진행될 것”이라고 말했다.

권덕철 보건복지부 장관. (사진=연합뉴스)

박경훈 (view@edaily.co.kr)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