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조선비즈

홍남기 "서울 등 대도시권에 주택 신속히 공급.. 다음달 초 발표"

세종=박성우 기자 입력 2021. 01. 26. 22:50

기사 도구 모음

정부가 내달 초 대도시권 주택 공급 확대 방안을 발표한다.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26일 정부서울청사에서 관계장관회의(녹실회의)를 열고 이러한 방안을 논의했다.

참석자들은 서울 등 대도시권을 대상으로 양질의 충분한 주택을 신속히 공급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홍 부총리와 변 장관 등은 설 연휴 전 발표를 목표로 부동산 공급 대책을 마련하고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연합뉴스

정부가 내달 초 대도시권 주택 공급 확대 방안을 발표한다.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26일 정부서울청사에서 관계장관회의(녹실회의)를 열고 이러한 방안을 논의했다. 이날 회의에는 홍 부총리를 비롯해 변창흠 국토교통부 장관, 서울시 부시장, 청와대 경제수석 등이 참석했다.

참석자들은 서울 등 대도시권을 대상으로 양질의 충분한 주택을 신속히 공급하기로 했다.

앞서 문재인 대통령은 지난 18일 신년 기자간담회에서 "부동산 투기 차단에 역점을 뒀지만 결국 부동산 안정화에는 성공하지 못했다"며 "기존의 투기를 억제하는 기조는 그대로 유지하면서 부동산 공급에 있어서 특단의 대책을 마련하려고 한다"고 밝힌 바 있다.

이에 따라 홍 부총리와 변 장관 등은 설 연휴 전 발표를 목표로 부동산 공급 대책을 마련하고 있다. 여기에는 수도권, 역세권 등을 중심으로 공급을 확대하는 방안이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다.

- Copyrights ⓒ 조선비즈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