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연합뉴스

인천서 성매수자 모텔 유인 금품 빼앗은 일당 추가 검거(종합2보)

최은지 입력 2021. 01. 26. 23:45 수정 2021. 01. 26. 23:49

기사 도구 모음

조건만남에 응한 20대 남성을 모텔로 유인해 폭행하고 금품을 빼앗은 일당이 경찰에 모두 붙잡혔다.

인천 계양경찰서는 A(20)씨 등 20대 남성 2명과 B(19)양 등 10대 여성 4명을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26일 밝혔다.

A씨 등은 이날 0시 50분께 인천시 계양구 계산동 한 모텔에서 20대 남성 C씨를 폭행하고 현금 30만원과 휴대전화를 빼앗아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경찰 출동 [연합뉴스TV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인천=연합뉴스) 홍현기 기자 = 조건만남에 응한 20대 남성을 모텔로 유인해 폭행하고 금품을 빼앗은 일당이 경찰에 모두 붙잡혔다.

인천 계양경찰서는 A(20)씨 등 20대 남성 2명과 B(19)양 등 10대 여성 4명을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26일 밝혔다.

A씨 등은 이날 0시 50분께 인천시 계양구 계산동 한 모텔에서 20대 남성 C씨를 폭행하고 현금 30만원과 휴대전화를 빼앗아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앞서 금품을 빼앗겼다는 C씨의 신고를 받고 모텔 주변 폐쇄회로(CC)TV 분석과 탐문 수사 등을 벌여 이날 오후 대전과 인천 부평 등지에서 A씨 등 4명을 차례로 검거했다.

또 같은 날 오후 10시께 인천 계양구 일대에서 B양 등 10∼20대 여성 2명을 추가로 붙잡았다.

이들은 채팅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조건만남을 하자며 C씨를 해당 모텔 객실로 유인했고, 객실에 있던 A씨 등이 C씨를 폭행한 뒤 현금과 스마트폰 등을 빼앗은 것으로 조사됐다.

A씨 등은 경찰 조사에서 혐의를 부인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오늘 오후 늦게 B양 등 2명을 추가로 검거해 주범이 누구인지와 정확한 범행 경위에 대해 조사하고 있다"며 "추가 조사를 거쳐 구속영장 신청 여부를 검토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hong@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