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설칼럼

서울신문

[한 컷 세상] 나를 버리지 마오

입력 2021. 01. 27. 05:08

기사 도구 모음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서울신문]

나를 버리지 마오 - 서울의 한 아파트단지에서 시민이 토끼들에게 먹이를 주고 있다. 아파트 주민에 따르면 이 토끼들이 보인 지 1년이 넘었는데 아마도 누군가 키우다 버린 것 같다고 했다. 쉽게 데려다 키우고 버리는 것도 쉽게 생각하는 잘못된 입양으로 상처받는 동물이 늘어나고 있다. 저 토끼들이 올겨울을 잘 이겨 내기를 바라 본다.정연호 기자 tpgod@seoul.co.kr

서울의 한 아파트단지에서 시민이 토끼들에게 먹이를 주고 있다. 아파트 주민에 따르면 이 토끼들이 보인 지 1년이 넘었는데 아마도 누군가 키우다 버린 것 같다고 했다. 쉽게 데려다 키우고 버리는 것도 쉽게 생각하는 잘못된 입양으로 상처받는 동물이 늘어나고 있다. 저 토끼들이 올겨울을 잘 이겨 내기를 바라 본다.

정연호 기자 tpgod@seoul.co.kr

Copyrightsⓒ 서울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