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파이낸셜뉴스

트랜스젠더 선언한 캐나다 배우 페이지.. 3년만에 이혼

윤재준 입력 2021. 01. 27. 09:36

기사 도구 모음

자신이 트랜스젠더라고 선언했던 캐나다 배우가 3년만에 이혼한 것으로 드러났다.

26일(현지시간) 스카이뉴스는 엘리엇 페이지가 뉴욕 맨해튼 고등법원에 이혼 신청서를 제출했다고 보도했다.

엘런 페이지로 알려졌던 그는 3년전 인스트그램을 통해 만난 같은 캐나다 출신의 안무가 엠마 포트너와 동성결혼했으며 지난해 12월 자신이 트랜스젠더라고 선언하며 엘리엇 페이지로 개명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엘리엇 페이지(오른쪽)가 지난 2017년 9월27일(현지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 영화 '플랫라이너스' 시사회에 엠마 포트너와 참석했을때의 모습. 이들은 2018년 동성결혼했으나 최근 이혼 신청을 제출했다.AP뉴시스

자신이 트랜스젠더라고 선언했던 캐나다 배우가 3년만에 이혼한 것으로 드러났다.

26일(현지시간) 스카이뉴스는 엘리엇 페이지가 뉴욕 맨해튼 고등법원에 이혼 신청서를 제출했다고 보도했다.

엘런 페이지로 알려졌던 그는 3년전 인스트그램을 통해 만난 같은 캐나다 출신의 안무가 엠마 포트너와 동성결혼했으며 지난해 12월 자신이 트랜스젠더라고 선언하며 엘리엇 페이지로 개명했다.

페이지는 지난 2007년 영화 ‘주노’로 아카데미상 여우 주연상 후보에 올랐으며 최근 넷플릭스의 시리즈 “엄브렐라 아카데미”에 출연 중이다.

jjyoon@fnnews.com 윤재준 기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