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머니투데이

LF 보리보리, 설맞이 최대 50% 할인 아동 한복 기획전

오정은 기자 입력 2021. 01. 27. 09:54

기사 도구 모음

LF 계열사 트라이씨클의 유아동 전문몰 보리보리가 설 명절을 앞두고 다음 달 14일까지 신축년 설빔 준비를 위한 아동 한복 기획전을 진행한다.

이번 행사에는 8개 유아동 한복 전문 브랜드와 함께 인기 슈즈 브랜드들이 참여하며 총 150여개 상품을 최대 50%까지 할인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LF 계열사 트라이씨클의 유아동 전문몰 보리보리가 설 명절을 앞두고 다음 달 14일까지 신축년 설빔 준비를 위한 아동 한복 기획전을 진행한다.

이번 행사에는 8개 유아동 한복 전문 브랜드와 함께 인기 슈즈 브랜드들이 참여하며 총 150여개 상품을 최대 50%까지 할인한다.

특히 보리보리 자체브랜드(PB)인 '빛결담은'과 20년 노하우를 자랑하는 '더예한복'은 보리보리 단독 특가 상품을 구성했다. 여아용 저고리, 치마 세트와 남아용 저고리, 바지, 조끼 세트를 2만~3만원대 가격으로 선보인다.

'예가한복'은 일반 한복 및 당의를 15% 할인해 3만~4만원대 합리적인 가격으로 판매하며, '금동이한복'의 한복 38종은 2만~3만원대에 만나볼 수 있다.

완성도 높은 한복 코디를 위한 각종 장신구도 마련됐다. ‘한예빔’과 ‘하랑한복’, ‘한설’ 등 6개 브랜드는 망토, 머리띠, 노리개, 도령모 등 다양한 포인트 아이템을 8900원부터 제공한다.

한복에 어울리는 신발도 함께 판매한다. 한설의 전통적 여아 꽃신과 남아 갓신은 물론 슈즈팜, 오즈키즈 슈즈, 나풀, 바나나팜스 등의 슈즈 브랜드가 트렌디한 단화 및 구두를 1만원대부터 3만원대까지 준비했다. 소재 역시 털신부터 스웨이드 소재까지 다양하게 준비돼 간절기 기온에 대비하는 소비자의 선택권을 넓혔다.

이화정 보리보리 사업부 상무는 “올 설은 가정 내에서 아이들과 함께 설 분위기를 한껏 연출할 수 있도록 행사를 기획했다”며 “이번 기획전을 통해 한복의 가치를 느끼며 행복한 설 명절을 보내시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오정은 기자 agentlittle@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