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연합뉴스 보도자료

광주광역시, 공중화장실 장애물 없는 시설로 개선

이주영2 입력 2021. 01. 27. 13:37

기사 도구 모음

광주광역시는 공중화장실을 누구나 편하고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올해 20여 곳을 '장애물 없는 공중화장실'로 개선한다.

광주시는 올 연말까지 4억 원을 투입해 공원, 전통시장, 체육시설, 관광지 등 유동 인구가 많은 곳의 노후 공중화장실을 우선 개선한다는 계획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광주광역시는 공중화장실을 누구나 편하고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올해 20여 곳을 '장애물 없는 공중화장실'로 개선한다.

광주시는 올 연말까지 4억 원을 투입해 공원, 전통시장, 체육시설, 관광지 등 유동 인구가 많은 곳의 노후 공중화장실을 우선 개선한다는 계획이다.

특히 이번 사업은 '2021년도 시민참여예산 신규사업'으로 선정돼 시민들이 사업 제안부터 예산편성까지 전 과정에 참여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장애물 없는 공중화장실 개선사업'은 보행로와 출입구 등을 '장애물 없는 생활환경(BF·Barrier-Free)' 인증 시설 수준으로 개선하고 점자블록과 점자 안내판을 설치해 어린이, 노인, 장애인, 임산부 등 모든 시민이 공중화장실 편리하게 이용하는 데 초점을 맞춘다.

광주시는 남구 월산2 어린이공원 공중화장실 등 공중화장실 23곳에 대해 장애물 없는 생활환경 BF 인증을 취득했다.

광주시는 장애물 없는 공중화장실 개보수 사업 외에도 ▲공중화장실 신축 및 개보수 ▲민간 개방화장실 개보수 및 편의용품 지원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할 방침이다.

송진남 시 물순환정책과장은 "공중화장실은 많은 사람이 이용하는 도시의 이미지를 대표하는 곳"이라며 "지속해서 철저히 관리해 시민들이 안전하고 편안하게 공중화장실을 이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끝)

출처 : 광주광역시청 보도자료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