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정책브리핑

법제처, 설 명절 맞아 사회복지시설에 위문품 전달

입력 2021. 01. 27. 14:06 수정 2021. 07. 23. 17:06

기사 도구 모음

법제처, 설 명절 맞아 사회복지시설에 위문품 전달- 미혼모자 복지시설인 대전자모원 관계자 격려 -□ 법제처(처장 이강섭)는 설 명절을 맞아 1월 27일(수) 대전광역시 대덕구에 위치한 미혼모자 가족복지시설 '대전자모원'에 후원금과 신생아가 사용할 물품 등을 전달했다.

□ 법제처는 이전에도 대전자모원을 방문하여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아이를 양육하면서 꿋꿋하게 생활하고 있는 미혼모를 격려하고 생활관 청소 등의 봉사활동을 한 바 있으며, ㅇ 금년에는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을 위해 비대면 위문 방식을 선택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법제처, 설 명절 맞아 사회복지시설에 위문품 전달
- 미혼모자 복지시설인 대전자모원 관계자 격려 -



□ 법제처(처장 이강섭)는 설 명절을 맞아 1월 27일(수) 대전광역시 대덕구에 위치한 미혼모자 가족복지시설 ‘대전자모원’에 후원금과 신생아가 사용할 물품 등을 전달했다.


□ 법제처는 이전에도 대전자모원을 방문하여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아이를 양육하면서 꿋꿋하게 생활하고 있는 미혼모를 격려하고 생활관 청소 등의 봉사활동을 한 바 있으며,

 ㅇ 금년에는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을 위해 비대면 위문 방식을 선택했다.


□ 이강섭 처장은 대전자모원 원장과 전화통화를 하여 코로나19가 지속되는 상황에서 사회복지시설 운영의 고충을 경청하고, 관계자들을 위로했다.

 ㅇ 또한, 이강섭 처장은 “미혼모들이 안심하고 자녀를 안정적으로 양육하며 당당하게 살아가는 사회가 될 수 있도록 많은 사람들이 관심과 격려를 보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copyrightⓒ korea.kr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연재
    더보기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