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연합뉴스 보도자료

부산 기장군, 제2차 기장형 재난기본소득 97.4% 신청 완료

소이현2 입력 2021. 01. 27. 15:06

기사 도구 모음

기장군은 전 군민(결혼이민자, 영주권자, 재외국민 포함)에게 1인당 10만 원씩 현금으로 지급하는 '제2차 기장형 재난기본소득' 신청률이 26일 기준 97.4%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제2차 기장형 재난기본소득'은 지난해 12월 1일부터 접수를 시작한 지 57일째인 26일 기준 17만3천8명 대상자 중 97.4%인 16만8천423명이 신청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기장군은 전 군민(결혼이민자, 영주권자, 재외국민 포함)에게 1인당 10만 원씩 현금으로 지급하는 '제2차 기장형 재난기본소득' 신청률이 26일 기준 97.4%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제2차 기장형 재난기본소득'은 지난해 12월 1일부터 접수를 시작한 지 57일째인 26일 기준 17만3천8명 대상자 중 97.4%인 16만8천423명이 신청했다.

이 중 97.1%인 16만8천38명에게 1인당 10만 원씩 등록한 계좌로 현금 입금해 지급금액이 168억 원에 달한다.

기장군은 당초 이달 29일까지 신청 기간으로 정했으나, 그동안 바빠 신청하지 못한 주민들을 위해 계속해서 신청을 받을 예정이다.

아직 신청하지 않은 주민은 이달 29일까지 인터넷과 우편 2가지 방법의 하나를 선택해서 신청할 수 있고, 그 이후에는 우편 신청만 가능하다.

우편 신청은 기장군이 1월 초에 발송한 회송용 등기 봉투에 신청서를 작성해서 넣어 우체국 우편으로 보내면 된다.

기장군은 지금까지 신청하지 않은 4천585명에 대해 읍·면과 협의해서 지속해서 지급을 독려할 계획이다.

기장군수는 "군민 1인당 10만 원이라는 비록 적은 금액이지만, 코로나19로 어려운 기장군민들에게 제2차 기장형 재난기본소득이 가뭄의 단비가 되기를 바란다"며 "아직 신청하지 않으신 주민들께서는 설 명절 이전에 꼭 신청하셔서 따뜻한 명절을 보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기장군은 27일 오전 9시 기장군청 브리핑룸에서 기장군수 주재로 부군수, 실·국장, 보건행정과장, 안전총괄과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19 대응 일일 상황보고회'를 개최하며 코로나19 대응에 대한 부서별 추진사항을 점검했다.

기장군은 지난 26일 유흥주점, 노래연습장, 식당, 카페 등 150개 소의 중점관리시설과 PC방, 학원, 실내체육시설 등 41개 소의 일반관리시설, 2개 소의 종교시설, 131개의 소규모점포·노점 등을 대상으로 방역수칙 준수 여부에 대한 현장점검과 행정지도를 시행했다.

기장군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는 지난 26일 441명의 코로나19 검사를 시행해 75명이 음성, 366명이 검사 중이다.

또한 정관보건지소 임시 선별검사소에서는 지난 26일 139명의 검체를 채취해 검사 진행 중이다.

(끝)

출처 : 부산기장군청 보도자료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