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서울신문

부산 기장군, 제2차 기장형 재난기본소득 97.4% 신청 완료

김정한 입력 2021. 01. 27. 15:41

기사 도구 모음

부산 기장군은 전 군민(결혼이민자, 영주권자, 재외국민 포함)에게 1인당 10만원씩 현금 지급하는 '제2차 기장형 재난기본소득' 신청률이 97.4%로 집계됐다고 27일 밝혔다.

'제2차 기장형 재난기본소득'은 지난해 12월 1일부터 접수를 시작한지 57일째인 26일 기준 17만3008명 대상자 중 97.4%인 16만8423명이 신청했다.

기장군은 지금까지 신청하지 않은 4585명에 대해 읍·면과 협의해서 지속적으로 지급을 독려할 계획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서울신문]부산 기장군은 전 군민(결혼이민자, 영주권자, 재외국민 포함)에게 1인당 10만원씩 현금 지급하는 ‘제2차 기장형 재난기본소득’ 신청률이 97.4%로 집계됐다고 27일 밝혔다.

‘제2차 기장형 재난기본소득’은 지난해 12월 1일부터 접수를 시작한지 57일째인 26일 기준 17만3008명 대상자 중 97.4%인 16만8423명이 신청했다. 이 중 97.1%인 16만8038명에게 1인당 10만원씩 계좌로 현금 입금해 지급금액이 168억원에 달한다.

기장군은 당초 이달 29일까지 신청기간으로 정했으나, 아직 신청하지 못한 주민들을 위해 계속해서 접수를 받을 예정이다. 29일까지는 인터넷과 우편 등으로 신청하면되고 이후에는 우편신청만 가능하다.

기장군은 지금까지 신청하지 않은 4585명에 대해 읍·면과 협의해서 지속적으로 지급을 독려할 계획이다.

오규석 기장군수는 “코로나19로 어려운 기장군민들에게 제2차 기장형 재난기본소득이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부산김정한 기자 jhkim@seoul.co.kr

Copyrightsⓒ 서울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