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서울신문

온·오프라인 금연 홍보 활동을 통한 건강한 대한민국 만들기

한찬규 입력 2021. 01. 27. 16:46

기사 도구 모음

영남이공대 간호학과 학생들이 보건복지부 14기 대학생 금연 서포터즈에서 채널DBS 팀으로 출전해 보건복지부 장관상인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서포터즈 장관상인 최우수상을 수상한 영남이공대 간호학과 3학년 김채연 학생은 "학교 및 학과, 학년이 다른 선후배들과 함께 활동을 하면서 서로의 생각을 공유하고 콘텐츠 제작을 통해 많은 것을 배우고 느낄 수 있었던 소중한 시간이었다"라며 "앞으로도 흡연 예방과 금연에 대해 관심을 갖고 금연 인식 개선과 금연 문화 확산에 도움이 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서울신문]

사진1_보건복지부 장관상을 수상한 대학생 금연 서포터즈 채널DBS팀의 김채연 학생과 한서윤 학생.jpg

영남이공대 간호학과 학생들이 보건복지부 14기 대학생 금연 서포터즈에서 채널DBS 팀으로 출전해 보건복지부 장관상인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대학생 금연 서포터즈는 보건복지부와 한국건강증진개발원 국가금연지원센터가 주관한 금연 프로그램으로 캠퍼스와 지역사회를 기반으로 흡연 예방과 금연에 대한 인식 개선을 통한 금연문화 확산을 위해 진행됐다.

이번 14기 대학생 금연 서포터즈는 전국 101개 팀, 504명이 참가했으며 참가자들은 지난 5월부터 6개월간 소정의 활동비를 지원받아 팀별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최우수상을 수상한 채널DBS팀(영남이공대 간호학과 김채연(3학년)과 한서윤(1학년), 대구대학교 가정복지학과 윤하영(3학년), 경운대학교 간호학과 이유진(2학년), 대구한의대학교 임상병리학과 김규리(1학년), 대구가톨릭대학교 국제의료경영학과 윤예빈(4학년))은 창의적인 금연 콘텐츠 제작, 온·오프라인 금연 캠페인 활동 등을 통해 흡연 예방 및 금연 문화 확산에 기여했다는 점을 인정 받았다.

특히 SNS를 통한 설문조사와 카드뉴스를 통해 흡연자와 비흡연자에 대한 인식과 의견을 조사하고, 유튜브를 활용한 다양한 흡연 실험 진행을 통해 대학생들의 금연과 흡연 예방 활동에 대한 참여와 긍정적 반응을 이끌어 냈다.

서포터즈 장관상인 최우수상을 수상한 영남이공대 간호학과 3학년 김채연 학생은 “학교 및 학과, 학년이 다른 선후배들과 함께 활동을 하면서 서로의 생각을 공유하고 콘텐츠 제작을 통해 많은 것을 배우고 느낄 수 있었던 소중한 시간이었다”라며 “앞으로도 흡연 예방과 금연에 대해 관심을 갖고 금연 인식 개선과 금연 문화 확산에 도움이 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대구 한찬규 기자 cghan@seoul.co.kr

Copyrightsⓒ 서울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