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국민일보

한화, 특별관계자 지분변동

입력 2021. 01. 27. 17:24

기사 도구 모음

한화는 김승연 및 특별관계자의 지분율이 38.1%에서 39.09%로 변동했다고 27일 공시했다.

한편, 한화는 장 마감 이후 해당 기업공시를 발표했으며 오늘 종가가 35,100원, 거래량은 864,162주로, 직전 거래일 대비 750원(-2.09%) 하락했다.

* 주식등의 대량보유상황보고서는 특수관계인을 포함한 개인이나 법인이 상장회사 지분을 5%이상 보유하게 될 경우에 5일 이내 발표하는 지분공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한화는 김승연 및 특별관계자의 지분율이 38.1%에서 39.09%로 변동했다고 27일 공시했다. 한편, 한화는 장 마감 이후 해당 기업공시를 발표했으며 오늘 종가가 35,100원, 거래량은 864,162주로, 직전 거래일 대비 750원(-2.09%) 하락했다.

* 주식등의 대량보유상황보고서는 특수관계인을 포함한 개인이나 법인이 상장회사 지분을 5%이상 보유하게 될 경우에 5일 이내 발표하는 지분공시다. 일명 "5%룰"이라고도 불리며, 주식을 추가로 매입하거나, 매각해 1% 이상의 지분변동이 생겨도 5일 이내에 공시해야 한다.

스톡봇 기자

※ 이 기사는 국민일보와 엠로보가 개발한 증권뉴스 전용 인공지능 로봇 ‘스톡봇’이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DART)과 한국거래소(KRX) 데이터를 토대로 작성한 것입니다. 지속적인 업그레이드를 통해 더욱 풍부하고 정확한 내용을 담아 가겠습니다.

GoodNews paper ⓒ 국민일보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