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이데일리

한국감정평가사협회, 신임회장에 양길수 감정평가사 선출

신수정 입력 2021. 01. 27. 17:42

기사 도구 모음

한국감정평가사협회는 27일 양길수 감정평가사를 협회 제17대 신임회장으로 선출했다고 밝혔다.

협회장 선거에는 총 4명의 후보가 출마했으며, 최종 결선투표 결과 기호 1번 양길수 후보가 당선됐다.

양길수 당선자는 △ 감정평가시장 신성장동력 확보 △ 국가경제에 기여하는 정책역량 강화 등을 주요 공약으로 제시했다.

양길수 신임회장은 올해 3월부터 회장 직무를 수행하며, 임기는 3년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이데일리 신수정 기자]한국감정평가사협회는 27일 양길수 감정평가사를 협회 제17대 신임회장으로 선출했다고 밝혔다.

협회장 선거에는 총 4명의 후보가 출마했으며, 최종 결선투표 결과 기호 1번 양길수 후보가 당선됐다. 총 유효투표수 3454표(투표율 81.9%) 중 2162표(득표율 62.6%)를 얻었다.

선거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전자투표로 진행됐다. 전자투표는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온라인투표시스템(K-VOTING)을 이용해 이뤄졌으며 선거 진행 상황은 유튜브로 생중계됐다.

양길수 당선자는 △ 감정평가시장 신성장동력 확보 △ 국가경제에 기여하는 정책역량 강화 등을 주요 공약으로 제시했다.

양 당선자는 “감정평가산업은 도약과 정체의 갈림길에 서 있다”며 “회원과의 소통과 전문성을 바탕으로 감정평가산업의 새로운 도약을 반드시 이루겠다”고 당선 소감을 밝혔다.

양길수 신임회장은 올해 3월부터 회장 직무를 수행하며, 임기는 3년이다.

한편 감정평가업계는 신임회장 선출을 계기로 업계 현안에 대한 공약사항이 실행돼 감정평가산업이 더욱 발전하기를 기대하고 있다.

양길수 제17대 한국감정평가사협회 신임회장 (사진=한국감정평가사협회)

신수정 (sjsj@edaily.co.kr)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