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머니투데이

[속보]네이버, 빅히트 자회사에 49% 지분 투자

이진욱 기자 입력 2021. 01. 27. 17:44 수정 2021. 01. 27. 17:48

기사 도구 모음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국내 최대 인터넷기업 네이버가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자회사 비엔엑스 지분 49%를 4118억 원에 취득한다고 27일 밝혔다. 네이버는 이날 오후 이사회를 열고 오후 이사회를 열고, 팬 커뮤니티플랫폼 ‘위버스’를 운영하는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자회사인 비엔엑스(BeNX)에 49%의 지분을 확보한다고 밝혔다.

이진욱 기자 showgun@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