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이데일리

[포토] 코카-콜라, '포장재 재활용 용이성 확대 협약식'

김태형 입력 2021. 01. 27. 17:50 수정 2021. 01. 27. 17:54

기사 도구 모음

최수정(왼쪽부터) 한국 코카-콜라 대표와 김영훈 환경부 자연환경정책실장이 27일 '포장재 재활용 용이성 확대 협약식'을 언택트 방식으로 진행하고 있다.

코카-콜라는 국내 탄산음료 최초로 무라벨 '씨그램' 제품 출시를 통한 자원순환에 동참해 연간 445톤의 플라스틱을 절감하는 등 올해 상반기까지 라벨 탈착 방식을 개선한 페트병 제품과 무라벨 제품을 확대해 분리배출과 재활용 용이성을 높여 지속가능한 사회를 위한 노력에 동참할 예정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이데일리 김태형 기자] 최수정(왼쪽부터) 한국 코카-콜라 대표와 김영훈 환경부 자연환경정책실장이 27일 '포장재 재활용 용이성 확대 협약식'을 언택트 방식으로 진행하고 있다.

코카-콜라는 국내 탄산음료 최초로 무라벨 '씨그램' 제품 출시를 통한 자원순환에 동참해 연간 445톤의 플라스틱을 절감하는 등 올해 상반기까지 라벨 탈착 방식을 개선한 페트병 제품과 무라벨 제품을 확대해 분리배출과 재활용 용이성을 높여 지속가능한 사회를 위한 노력에 동참할 예정이다. (사진=코카-콜라)

김태형 (kimkey@edaily.co.kr)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