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한국경제TV

안동 태권도학원 관련 33명 집단감염..240명 검사 중

이휘경 입력 2021. 01. 27. 18:13

기사 도구 모음

경북 안동에서 이틀 동안 태권도 학원 관련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33명 발생했다.

27일 안동시에 따르면 이날 오전 7명과 오후 24명, 전날 2명이 양성 판정을 받았다.

이들은 안동 시내 미래태권도학원에 다니는 어린이, 주부반 회원, 가족 등으로, 초등학생을 비롯한 어린이가 코로나19 확진자 절반을 넘는다.

24명은 이날 코로나19 재검사에서 양성으로 나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한국경제TV 이휘경 기자]

경북 안동에서 이틀 동안 태권도 학원 관련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33명 발생했다.

27일 안동시에 따르면 이날 오전 7명과 오후 24명, 전날 2명이 양성 판정을 받았다.

이들은 안동 시내 미래태권도학원에 다니는 어린이, 주부반 회원, 가족 등으로, 초등학생을 비롯한 어린이가 코로나19 확진자 절반을 넘는다.

24명은 이날 코로나19 재검사에서 양성으로 나왔다.

집단 감염자 가운데 일부는 지난 20일부터 기침, 발열, 몸살 등 증상을 보인 것으로 알려졌다.

시는 밀접 접촉자와 감염 경로를 파악하는 한편 인근 송현초등학교에 이동 선별진료소를 설치해 태권도 학원생과 가족, 학원 건물 방문자 등 240여명을 상대로 검체검사에 나섰다.

시는 코로나19 재확산을 우려해 오는 28일부터 어린이집 94곳을 휴원 조치했다

(사진=연합뉴스)

이휘경기자 ddehg@wowtv.co.kr

Copyright 한국경제티브이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