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머니S

윤화섭 안산시장 "수소시범도시, 당초 계획에 맞게 설계·완료되도록 최선"

안산=김동우 기자 입력 2021. 01. 27. 19:25

기사 도구 모음

윤화섭 안산시장은 27일 명품 수소도시 조성을 목표로 추진 중인 '수소시범도시 사업 마스터플랜 및 기본설계 용역' 중간보고회를 열고 "오늘 보고회는 현재까지의 추진현황과 보완점이 무엇인지 정확히 파악하는 자리가 됐다"며 "당초 계획에 맞게 설계가 완료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시청 제1회의실에서 열린 중간보고회는 주요 현안을 논의하는 자리로 윤화섭 시장 등 관계 공무원과 참여기업 및 용역사 직원 등 10여명이 참석해 과업내용 보고 및 의견수렴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윤화섭 안산시장은 27일 명품 수소도시 조성을 목표로 추진 중인 ‘수소시범도시 사업 마스터플랜 및 기본설계 용역’ 중간보고회를 열고 "오늘 보고회는 현재까지의 추진현황과 보완점이 무엇인지 정확히 파악하는 자리가 됐다”며 “당초 계획에 맞게 설계가 완료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사진제공=안산시
윤화섭 안산시장은 27일 명품 수소도시 조성을 목표로 추진 중인 ‘수소시범도시 사업 마스터플랜 및 기본설계 용역’ 중간보고회를 열고 "오늘 보고회는 현재까지의 추진현황과 보완점이 무엇인지 정확히 파악하는 자리가 됐다”며 “당초 계획에 맞게 설계가 완료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시청 제1회의실에서 열린 중간보고회는 주요 현안을 논의하는 자리로 윤화섭 시장 등 관계 공무원과 참여기업 및 용역사 직원 등 10여명이 참석해 과업내용 보고 및 의견수렴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시는 2019년 말 국토교통부로부터 수소시범도시 사업지로 선정된 이후 지난해부터 본격적인 사업을 추진 중이며, 지난해 9월 착수된 용역은 올 3월 완료를 목표로 하고 있다. 용역이 마무리되면 시는 수소명품도시를 목표로 본격적인 사업에 착수한다.

이날 용역 중간보고회는 용역사인 수소지식그룹 대표의 과업내용 보고에 이어 질의응답, 의견수렴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마스터플랜 및 기본설계는 ▲수소시범도시 인프라 구축 및 확대 방안 수립 ▲지속 가능한 수소시범도시 구축 및 운영방안 수립 ▲지역 수소산업 생태계 구축계획 수립 ▲재생에너지 활용 수소 생태계 구축방안 수립 등의 내용으로 이뤄졌다.

참석자들은 이와 함께 수소도시 조성에 따른 미래 확장성 및 기대효과에 대한 논의도 이어갔다.

대표적으로 경제·사회·환경적 가치가 강화될 것으로 기대를 모았는데 ▲경제적 가치(새로운 성장 동력 발굴 및 협력성장·도시재생을 통한 지역공동체 활성화 등) ▲사회적 가치(시민 모두가 공감할 수 있는 정보·서비스 제공 및 안정성 확보) ▲환경적 가치(친환경·고효율 에너지 생산 및 활용) 등이다.
한편 안산시는 내년까지 모두 409억원이 투입되는 수소시범도시 사업을 추진 중이며, 올 3월에는 안산시 1호 수소충전소가 가동하고, 수소교통 복합기지 구축사업(사업 예산 80억원)도 내년에 추진된다.

안산=김동우 기자 bosun1997@mt.co.kr

저작권자 ⓒ '성공을 꿈꾸는 사람들의 경제 뉴스' 머니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