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정책브리핑

2021학년도 1학기 외국인 유학생 보호?관리 방안

입력 2021. 01. 27. 19:35 수정 2021. 01. 27. 20:35

기사 도구 모음

□ 교육부(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유은혜)는 전 세계적인 코로나19 확산에 대응하여 2021.1학기 외국인 유학생 보호·관리 방안을 추진한다.

ㅇ 정부·대학·지자체 협력을 통해 유학생을 보호·관리한 지난해 경험을 토대로, 코로나19 검사 확대 등 보다 강화된 방역 조치를 시행하여 대학과 지역사회의 안전을 확보할 계획이다.

□ 교육부는 입국 유학생 전원에게 격리해제 전까지 코로나19(PCR) 검사를 3회 받도록 하여 검역 조치를 강화할 예정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담당과

코로나19대응학교상황총괄과 과 장 최화식, 사무관 장명헌(☎044-203-7146)

교육국제화담당관 과 장 김진형, 사무관 전보애(☎044-203-6766)

대학학사제도과 과 장 안웅환, 사무관 이규성(☎044-203-6252)

전문대학지원과 과 장 김 석, 사무관 조정휘(☎044-203-6406)

2021학년도 1학기 외국인 유학생 보호?관리 방안

◈ 모든 외국인 유학생에 대해 ’출발 전 72시간 내­입국 후 1일 내­ 자가격리 해제 전‘ 3회 코로나19(PCR) 검사 실시 등 강화된 보호·관리 시행

◈ 지난해 입국 단계별 보호·관리 방안 시행 후 외국인 유학생으로 인한 대학 및 지역사회 추가 전파는 없어

□ 교육부(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유은혜)는 전 세계적인 코로나19 확산에 대응하여 2021.1학기 외국인 유학생 보호·관리 방안을 추진한다.

ㅇ 정부·대학·지자체 협력을 통해 유학생을 보호·관리한 지난해 경험을 토대로, 코로나19 검사 확대 등 보다 강화된 방역 조치를 시행하여 대학과 지역사회의 안전을 확보할 계획이다.

2021학년도 1학기 보호?관리 계획

□ 교육부는 입국 유학생 전원에게 격리해제 전까지 코로나19(PCR) 검사를 3회 받도록 하여 검역 조치를 강화할 예정이다.

ㅇ 외국인 유학생은 자국 공항 출발 전 72시간 내 코로나19(PCR) 검사를 실시하고, 공항 검역 시 음성 확인서를 제출해야 하며, 제출하지 않으면 입국이 거부된다.

copyrightⓒ korea.kr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연재
    더보기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