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머니S

양평군, 국제 자매도시 조장시와 비대면 교류협력방안 논의

양평=김동우 기자 입력 2021. 01. 27. 19:42

기사 도구 모음

양평군(군수 정동균)에서는 국제 자매도시인 중국 조장시와 화상회의 개최를 통해 비대면(온택트) 교류 협력방안을 논의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날 화상회의에서는 군 소통협력담당관과 중국 조장시 외사판공실 실무진간의 새해 인사를 시작으로 양 도시간의 대외교류를 위한 정기적 화상회의 추진과 대표 관광지의 온라인 홍보, 학교 간 자매결연, 문화·체육 단체 교류 등의 비대면 교류방안과 코로나19 종식 이후 교류 활성화 방안도 함께 모색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중국 조장시와 비대면 화상회의. / 사진제공=양평군
양평군(군수 정동균)에서는 국제 자매도시인 중국 조장시와 화상회의 개최를 통해 비대면(온택트) 교류 협력방안을 논의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날 화상회의에서는 군 소통협력담당관과 중국 조장시 외사판공실 실무진간의 새해 인사를 시작으로 양 도시간의 대외교류를 위한 정기적 화상회의 추진과 대표 관광지의 온라인 홍보, 학교 간 자매결연, 문화·체육 단체 교류 등의 비대면 교류방안과 코로나19 종식 이후 교류 활성화 방안도 함께 모색했다.

군은 중국 조장시와 지난해 12월부터 조장시 자매결연된 3개 학교(단월중-조장시실험학교, 옥천초-조장시실험초등학교, 강상초-조장시립신초등학교)와 온라인 교류행사를 진행하는 등  교육, 문화, 체육 등 각종 분야별로 활발한 교류를 이어나가고 있다. 

이현주 소통협력담당관은 “코로나19가 장기화되며 지자체의 국제교류가 큰 영향을 받고 있어 온라인 매체를 활용해 자매도시와의 관계를 지속적으로 도모하며 긴밀한 협력체계를 유지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다음달 초에는 정동균 양평군수와 장홍위 조장시장과의 비대면 화상회의가 개최될 예정이다.

양평=김동우 기자 bosun1997@mt.co.kr

저작권자 ⓒ '성공을 꿈꾸는 사람들의 경제 뉴스' 머니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