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한국경제TV

내일 다시 한파..영하권에 돌풍·눈·비까지

조시형 입력 2021. 01. 27. 20:57

기사 도구 모음

목요일인 28일은 낮부터 기온이 큰 폭으로 떨어지고, 곳곳에서 돌풍과 함께 눈이나 비가 내리겠다.

예상 적설량은 경기 동부·강원도(동해안 제외), 경북 북동 산지, 전라권, 제주도 산지, 충북, 울릉도·독도에서 3∼10㎝다.

수도권(경기 동부 제외), 경북권 내륙(북동 산지 제외), 경남 서부, 전남 남해안, 충남권, 제주도(산지 제외), 서해 5도에도 1∼5㎝의 눈이나 5㎜ 미만의 비가 오겠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한국경제TV 조시형 기자]

목요일인 28일은 낮부터 기온이 큰 폭으로 떨어지고, 곳곳에서 돌풍과 함께 눈이나 비가 내리겠다.

예상 적설량은 경기 동부·강원도(동해안 제외), 경북 북동 산지, 전라권, 제주도 산지, 충북, 울릉도·독도에서 3∼10㎝다.

수도권(경기 동부 제외), 경북권 내륙(북동 산지 제외), 경남 서부, 전남 남해안, 충남권, 제주도(산지 제외), 서해 5도에도 1∼5㎝의 눈이나 5㎜ 미만의 비가 오겠다. 강원 동해안과 경북 북부 동해안은 1㎝ 내외의 눈 또는 5㎜ 미만의 비가 예보됐다.

이번 눈은 짧은 시간 동안 강하게 내려 가시거리가 짧겠고, 기온까지 영하로 떨어지면서 빙판길이 만들어질 수 있다. 또 눈이 내리는 동안 대기가 불안정해져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다.

전국의 아침 최저기온은 -5∼3도로 전날과 비슷하겠으나, 오후부터 기온이 큰 폭으로 떨어져 29일 오전에는 한파특보가 발표될 가능성이 있다. 낮 최고기온은 1∼11도로 예보됐다.

낮부터 해안과 제주도, 도서 지역, 산지에서는 초속 12∼18m, 순간최대풍속 초속 25m 이상의 강풍이 불겠다. 그 밖의 지역에서도 초속 7∼14m, 순간최대풍속 초속 20m의 세찬 바람이 불 것으로 보인다.

이에 따라 체감온도가 낮아지며 매우 춥겠으니 야외 업무 종사자나 노약자들은 건강관리에 신경 써야 한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에서 '좋음'∼'보통' 수준을 나타낼 것으로 보인다. 다만 수도권·충청·전북은 오전에 일시적으로 '나쁨' 수준을 보이겠다.

조시형기자 jsh1990@wowtv.co.kr

Copyright 한국경제티브이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