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연합뉴스TV

조수진 '후궁 발언' 파장..고민정 "성희롱 고소"

심다은 입력 2021. 01. 27. 21:16

기사 도구 모음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더불어민주당 고민정 의원이 자신을 '조선 시대 후궁'에 빗댄 국민의힘 조수진 의원을 성희롱 등의 혐의로 고소했습니다.

고 의원은 SNS에 올린 글에서 조 의원에 대한 고소장을 접수했다며, 자신을 뽑은 지역구 주민에게도 사과하라고 주장했습니다.

앞서 조 의원은 고 의원이 "'산 권력'의 힘을 업고 당선됐다"며 "조선 시대 후궁이 왕자를 낳았어도 이런 대우는 받지 못했을 것"이라고 비난했습니다.

민주당은 성희롱성 막말이라며 조 의원 사퇴를 촉구했지만, 조 의원도 '달을 가리켰더니 손가락을 비난한다'고 맞서고 있어 논란은 가라앉지 않고 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TV.무단전재-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