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아시아경제

대한변호사협회 새 회장에 이종엽 변호사 당선

김흥순 입력 2021. 01. 27. 21:50

기사 도구 모음

이종엽(58·사법연수원 18기·사진) 변호사가 51대 대한변호사협회 회장에 당선됐다.

이 변호사는 이날 열린 대한변협 회장 결선 투표에서 전체 1만4550표 가운데 8536표(58.67%)를 얻어 당선이 확정됐다.

이 변호사는 1992년 검사로 임관해 인천지검과 대구지검 영덕지청, 창원지검을 거쳐 1995년 변호사로 개업했고, 2017∼2019년 인천지방변호사회장을 지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김흥순 기자] 이종엽(58·사법연수원 18기·사진) 변호사가 51대 대한변호사협회 회장에 당선됐다.

이 변호사는 이날 열린 대한변협 회장 결선 투표에서 전체 1만4550표 가운데 8536표(58.67%)를 얻어 당선이 확정됐다. 이 변호사와 결선에서 경쟁한 조현욱(55·19기) 변호사는 6014표(41.33%)를 득표했다.

이 변호사는 1992년 검사로 임관해 인천지검과 대구지검 영덕지청, 창원지검을 거쳐 1995년 변호사로 개업했고, 2017∼2019년 인천지방변호사회장을 지냈다.

김흥순 기자 sport@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 무단전재 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