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디지털타임스

산은 "HMM 매각 관련 검토한 사실 없다"

황두현 입력 2021. 01. 27. 22:08

기사 도구 모음

KDB산업은행이 HMM(옛 현대상선)을 포스코에 매각하는 방안을 추진한다는 보도에 사실이 아니라고 해명했다.

산업은행은 27일 보도 해명자료를 통해 "HMM의 매각과 관련하여 검토한 사실이 없다"고 밝혔다.

앞서 한 언론이 HMM 최대 주주인 산은이 보유한 지분 전량을 포스코에 넘기는 방식으로 HMM 민영화를 추진한다고 보도한 데 따른 것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연합뉴스 제공

KDB산업은행이 HMM(옛 현대상선)을 포스코에 매각하는 방안을 추진한다는 보도에 사실이 아니라고 해명했다.

산업은행은 27일 보도 해명자료를 통해 "HMM의 매각과 관련하여 검토한 사실이 없다"고 밝혔다. 앞서 한 언론이 HMM 최대 주주인 산은이 보유한 지분 전량을 포스코에 넘기는 방식으로 HMM 민영화를 추진한다고 보도한 데 따른 것이다. 산업은행은 HMM 지분 12.61%를 보유한 최대 주주다.

해당 보도는 포스코가 지난해 물류 자회사 설립을 검토하는 등 해운업 진출에 강한 의지를 보이고 있어 산은이 협상을 진행 중이라고 전했다. 정부 관계자의 발언을 인용해 HMM을 채권단 관리하에 두기보다는 민영화해 시장 경쟁력을 확보하는 게 필요한 시점이라고도 했다.

황두현기자 ausure@dt.co.kr

Copyrights ⓒ 디지털타임스 & d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