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지디넷코리아

미래에셋생명, 지난해 순이익 777억원..전년比 29%↓

차재서 기자 입력 2021. 01. 27. 22:36 수정 2021. 01. 27. 22:36

기사 도구 모음

미래에셋생명의 지난해 당기순이익이 전년 대비 약 30%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27일 미래에셋생명은 지난해 연결기준으로 777억원의 순이익을 기록했다고 공시했다.

같은 기간 영업이익은 17.7% 줄어든 1천158억원, 매출은 4.3% 늘어난 3조6천348억원으로 각각 집계됐다.

미래에셋생명 측은 "코로나19로 위축된 영업을 활성화하기 위한 마케팅·시스템 비용이 증가했다"면서 "자회사로 편입된 수익증권의 평가 금액이 일부 하락한 것도 영향을 미쳤다"고 설명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코로나19로 영업 위축..수익증권 평가 금액도 하락"

(지디넷코리아=차재서 기자)미래에셋생명의 지난해 당기순이익이 전년 대비 약 30%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27일 미래에셋생명은 지난해 연결기준으로 777억원의 순이익을 기록했다고 공시했다. 지난 2019년보다 29% 감소한 수치다.

같은 기간 영업이익은 17.7% 줄어든 1천158억원, 매출은 4.3% 늘어난 3조6천348억원으로 각각 집계됐다.

(사진=미래에셋생명)

미래에셋생명 측은 "코로나19로 위축된 영업을 활성화하기 위한 마케팅·시스템 비용이 증가했다"면서 "자회사로 편입된 수익증권의 평가 금액이 일부 하락한 것도 영향을 미쳤다"고 설명했다.

차재서 기자(sia0413@zdnet.co.kr)

©메가뉴스 & ZDNET, A RED VENTURES COMPANY,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